숙향의 투자 편지(113) - 생계용 자금과 은퇴 대비 자금

제가 깜냥이 안 되는 줄 알면서도 편지를 쓰기로 마음먹은 이유는 주식투자로 돈 걱정 없는 은퇴생활은 누구나 (준비)할 수 있다는 것을 말씀드리고 싶었서입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은퇴 후를 걱정합니다. 걱정의 밑바탕에는 나이 들어 노동수입 없이 자본수입만으로 살아야 할 시기가 될 때까지 충분한 돈을 모을 수 없을 거라는 (막연한)불안감에 있을 겁니다.

지난 주, 부자에 대한 얘기도 했지만 자본주의 사회에서 돈은 필요 이상의 위력이 있는지라 (모두)부자를 지향합니다. 부자라면 은퇴 후 생활에 대해서도 걱정할 필요가 없으니까요. 저는 맘 먹기에 따라 누구나 부자의 삶을 살 수 있을 뿐 아니라 현실적인 부자의 삶 역시 누릴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가치투자법으로 하는 주식투자로 말이죠.

그래서 저의 주장에 힘을 실어주는 대가들을 만나기만 하면 이 분들을 모시고 왔는데, 오늘은 5번째이자 마지막 인물로 존 보글을 초청했습니다.

보글은 인덱스펀드에 투자하는 방법으로 자금을 불려가는 것이 결국 은퇴자금을 마련하는 최선의 방법이라는 듯 구체적인 방법을 제시하지는 않았는데요. 다만 즐기되 탕진해서는 안 된다면서 투자/은퇴자금의 5% 이상은 쓰지 말라고 합니다.

"인생은 짧기 때문에 즐기고 싶으면 마음껏 즐겨야 한다. 하지만 즐기는 과정에서도 보유자산을 탕진하면서 즐기면 안 된다는 단서를 밝혀두고 싶다. 특히 투자자산의 5% 이상을 펑펑 쓰면서까지 인생을 즐겨서는 안 된다. 인생을 즐기는 데 쓸 수 있는 ‘여유자금’과 탕진해서는 안 되는 ‘생계자금’이 따로 있다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

제가 늘 염두에 두고 있는 것처럼 보글은 먼 미래가 아닌 바로 오늘, 매일 매일의 삶이 중요하다는 점을 강조합니다. (기억하지 못해서 그렇지)제가 이 구루의 영향을 받았음은 말할 나위가 없습니다.

투자자산의 5%만을 인출해서 은퇴 후 생활비로 쓰는 방법은 크리스토퍼 브라운(*)도 말씀하셨죠.
* 28번째 편지 참조

1. 매년 투자자산의 5%를 인출해서 사용
2. 3년 생활비는 단기 채권으로 보유 - MMF계좌에 보관

두 분은 밑천의 5%를 출금해서 은퇴자금으로 쓴다면 세상을 떠날 때까지 돈 걱정은 하지 않을 거라는 추정을 근거로 했을 텐데요. 저는 장기적으로 (인플레이션을 감안한)주가 상승률 연평균 5% 이상은 충분히 가능하다는 점에서 타당하다고 봅니다.

절약과 스스로의 판단을 강조하는 보글의 투자철학을 마지막 글로 옮기면서, 계절의 여왕다운 봄날을 만끽했던 5월의 마지막 날을 보냅니다.

"투자 성공의 가장 큰 비밀은 비밀이 없다는 것이다. 따라서 투자의 성공 여부는 근검, 절약, 독자적인 판단, 절제, 현실적인 예측, 건전한 투자상식 등의 평범한 원칙들을 얼마나 잘 지켜나갈 수 있느냐에 달려 있다고 할 수 있다."

숙향 배상

참고 책: 존 보글, 투자의 정석 John Bogle on Investing in 2001
크리스토퍼 브라운, [가치투자의 비밀 The Little Book of Value Investing in 2006]

추신: 작년 10월 48번째 편지에서 찰스 엘리스의 은퇴자금 관리방법을 소개하면서 존 보글이 말하는 은퇴자금 관리법에 대해서도 말씀드리겠다고 다짐했었는데요. 그래서 미뤘던 숙제를 한다는 마음으로 오늘 편지를 썼지만, 좋은 점수는 커녕 다시 해오라는 꾸지람을 받을 것 같습니다. 왠지^^


[위 내용은 투자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행해진 거래에 대해 아이투자(www.itooza.com)는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저작권자ⓒ 가치를 찾는 투자 나침반, 아이투자(www.itooza.com)>
아이투자 구독 채널 바로가기



프린트프린트 스크랩블로그 담기(0명) 점수주기점수주기(3명)
보내기 :

나도 한마디 (댓글 3개)

  1. Kudos
    Kudos | 22.05/31 10:59
    "평범한 원칙들을 얼마나 잘 지켜나갈 수 있느냐에 달려 있다고 할 수 있다."

    답글쓰기
    • 숙향
      숙향 | 22.05/31 19:50
      그럼요. 투자는 단순한 게 좋고 원칙은 평범한 데 진리가 있지요^^
  2. 연금고객
    연금고객 | 22.05/31 11:07
    5% 명심하겠습니다
    답글쓰기
    • 숙향
      숙향 | 22.05/31 19:49
      연금고객 님은 더 써도 될 것 같은데요^^
  3. T.F.S
    T.F.S | 22.05/31 12:20
    숙향님의 편지를 통해서
    은퇴를 앞둔 어머니께 많은 도움이 되고 있습니다.
    주식투자를 잘 모르시지만, 숙향님께서 소개해주시는 구루들의 말씀을 참고삼아
    은퇴 생활의 길잡이로 제시드리고 있습니다.

    오늘 편지도 말씀 감사드립니다^^
    답글쓰기
    • 숙향
      숙향 | 22.05/31 19:49
      정말요.. 주식시장이 다시 활황이 되면 제가 제시하는 투자방법이 수익률이 떨어질 때가 올 텐데요. 그렇더라도 절대 잃지 않으면서 나쁘지 않은 수익률을 올릴 수 있다는 점을 믿고 잘 지켜나가셨으면 합니다. 696

* HTML 태그 등은 사용하실 수 없습니다.

댓글입력

목록


20220622_부크온_권교수20220718_부크온_안전마진

제휴 및 서비스제공사

키움증권 한국투자증권 유진투자증권 하이투자증권 교보증권 DB금융투자 신한금융투자 유안타증권 이베스트증권 NH투자증권 하나금융투자 VIP자산운용 에프앤가이드 헥토이노베이션 IRKUDOS naver LG유플러스 KT SK증권 이데일리 줌
우리투자증권-맞춤형 투자정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