펀드(아내) 2022-04-30



시장 지수 및 투자 실적 비교
펀드(아내)
지수:
2021-12-31
2022-04-30
변동 (연간)
연 수익률
지수 대비
Kospi:
2,977.65
2,695.05
-282.60
-9.5%
5.6%
15.0%
Kosdaq:
1,033.98
904.75
-129.23
-12.5%
18.1%
지수:
2022-03-31
2022-04-30
변동 (월간)
월 수익률
지수 대비
Kospi:
2,757.65
2,695.05
-62.60
-2.3%
3.5%
5.8%
Kosdaq:
944.53
904.75
-39.78
-4.2%
7.7%

Kospi지수 기준, 시장은 월말 이틀 동안 1.1%, 1.0% 올랐음에도 4월 시장은 2.3% 하락 마감했습니다. 1월 큰 폭(10.6%) 하락 이후 2, 3월 반등했지만 4월 들어 미 증시 약세 영향을 받은 것으로 보입니다.

펀드(아내)는 배당금 8,265,420(2.1%)이 입금된 것을 더해 + 3.5% 수익을 올렸습니다. 시장 대비 + 5.8%! 입금된 배당금을 제외하더라도 1.4% 늘렸다는 게 놀라운데요. 아내 명의로는 더 이상 배당금을 받지 않기 위해 3월 결산법인인 신영증권을 전량 매도했던 것이 좋게 작용했습니다.

1. 보유주식 현황 (2022-04-30)


보유 주식 평가
보유 비중
평가손익률
처분 손익
수 량
매수단가
매 수 금 액
현재가
평가 액
메가스터디
2,000
12,417
24,833,700
12,150
24,300,000
6.0%
-2.1%
 
미창석유
350
73,205
25,621,908
81,600
28,560,000
7.1%
11.5%
 
부국증권
700
23,889
16,721,963
24,400
17,080,000
4.2%
2.1%
 
부국증권()
1,000
21,950
21,950,000
21,800
21,800,000
5.4%
-0.7%
 
삼성카드
1,200
30,777
36,932,700
33,450
40,140,000
9.9%
8.7%
 
삼영무역
700
14,450
10,115,000
14,150
9,905,000
2.4%
-2.1%
 
서원인텍
4,000
6,210
24,838,890
6,500
26,000,000
6.4%
4.7%
 
영원무역홀딩스
150
43,845
6,576,802
51,300
7,695,000
1.9%
17.0%
 
조선내화
200
81,000
16,200,000
80,900
16,180,000
4.0%
-0.1%
 
지투알
5,000
6,863
34,316,970
6,600
33,000,000
8.2%
-3.8%
 
진양홀딩스
11,000
3,665
40,315,000
3,740
41,140,000
10.2%
2.0%
 
코리안리
2,000
9,250
18,500,000
9,720
19,440,000
4.8%
5.1%
 
코텍
3,000
9,980
29,940,000
11,500
34,500,000
8.5%
15.2%
 
텔코웨어
2,500
10,950
27,375,000
10,750
26,875,000
6.6%
-1.8%
 
한국자산신탁
4,000
4,040
16,159,910
3,925
15,700,000
3.9%
-2.8%
 
KPX홀딩스
300
63,500
19,050,000
64,000
19,200,000
4.7%
0.8%
 
SNT홀딩스
1,000
16,212
16,211,780
17,400
17,400,000
4.3%
7.3%
 
현금 (R/P)
 
 
5,979,705
 
5,979,705
1.5%
0.0%
8,284,136

 
 
391,639,328
 
404,894,705
100.0%
3.4%
8,284,136
기초:
383,586,573
평가손익률:
5.55%
주식:
98.5%
평가손익금:
21,308,132
현금:
1.5%
종 목
수 량
단 가

수수료
금 액
정 산
잔 액

예탁금 이자
18,716
1
18,716
0
18,716
18,716
5,979,705
이자
메가스터디
600
12,100
7,260,000
1,080
7,261,080
-7,261,080
5,960,989
매수
한국자산신탁
500
3,890
1,945,000
290
1,945,290
-1,945,290
13,222,069
매수
부국증권
100
28,450
2,845,000
6,963
2,838,037
2,838,037
15,167,359
매도
한국자산신탁
500
3,975
1,987,500
290
1,987,790
-1,987,790
 
매수
미창석유
120
2,500
300,000
46,200
253,800
253,800
14,317,112
배당
메가스터디
1,000
12,510
12,510,000
1,870
12,511,870
-12,511,870
14,063,312
매수
지투알
3,000
350
1,050,000
161,700
888,300
888,300
26,575,182
배당
메가스터디
400
12,650
5,060,000
750
5,060,750
-5,060,750
25,686,882
매수
삼성카드
600
2,300
1,380,000
212,520
1,167,480
1,167,480
30,747,632
배당
삼영무역
700
550
385,000
59,290
325,710
325,710
29,580,152
배당
영원무역홀딩스
200
2,000
400,000
61,600
338,400
338,400
29,254,442
배당
코리안리
2,000
525
1,050,000
161,700
888,300
888,300
28,916,042
배당
서원인텍
800
350
280,000
43,120
236,880
236,880
28,027,742
배당
부국증권
800
1,600
1,280,000
197,120
1,082,880
1,082,880
27,790,862
배당
부국증권()
1,000
1,650
1,650,000
254,100
1,395,900
1,395,900
26,707,982
배당
KPX홀딩스
300
2,250
675,000
103,950
571,050
571,050
25,312,082
배당
한국자산신탁
3,000
4,075
12,225,000
1,830
12,226,830
-12,226,830
24,741,032
매수
진양홀딩스
11,000
120
1,320,000
203,280
1,116,720
1,116,720
36,967,862
배당
영원무역홀딩스
50
55,600
2,780,000
6,802
2,773,198
2,773,198
35,851,142
매도

매매
매도
영원무역홀딩스
- 4/4, 단기적으로 주가가 많이 올랐을 때 소량 매도했습니다.
시가총액: 5,953
PER: 2.70 / PBR: 0.37 / PDR: 3.9% / 보유 현금: 1,660

부국증권
- 4/26, 갑작스레 주가가 많이 오른 날 100주 매도했습니다.
시가총액: 2,095
PER: 2.71 / PBR: 0.32 / PDR: 6.6%

매수
메가스터디 신규 편입
시가총액: 1,441
PER: 5.67 / PBR: 0.48 / PDR: 4.9% / 보유 현금: 1,050

한국자산신탁
시가총액: 4,803
PER: 4.47 / PBR: 0.57 / PDR: 5.6%
* 2021년 실적, 자사주 차감, 4/30 현재가 기준

2. 우리 시장을 밝게 보는 숙향의 생각

외국인의 매도는 끊임이 없는데 미국이 금리를 올린다고 하니까 세계 모든 자금이 미국 시장으로 몰려가는 것이 가장 큰 이유로 보입니다. 그럼에도 저는 우리나라 주식시장이 그렇게 많이 빠질 것으로는 생각하지 않습니다. 우리나라 주식이 너무 싸고 미국에 비해 우리나라 주식이 많이 오르지 않았거든요.

2-1. 투자 주체들의 매매 현황
Kospi시장 매매 주체 2022-01-01 ~ 2022-04-30 (단위: 조 원)
 
2020
2021
2022 1
2022 2
2022 3
2022 1Q
2022 4
외국인
-24.9
-22.5
-1.5
0.8
-5.1
-5.8
-4.9
국내기관
-22.9
-36.3
-2.7
-1.6
-1.6
-5.9
-1.4
개인
45.4
62.2
4.4
0.5
6.5
11.4
6.2
* 2020년 이후 외국인과 국내 기관은 끊임없이 매도했고 개인투자자들만이 매수했습니다.

* 아이투자에서 매일 회원들에게 발송하는 메일에 매주 2회 글을 게재한지 1년이 넘었습니다. 글을 쓰면서 우리 시장에 대해 제 생각을 몇 차례 밝힌 적이 있는데, 그 중 몇 개를 갖고서 매력적인 우리나라 주식시장에 대해 정리해 보려고 합니다.

2-2. 올해와 비교되는 2008
시장 지수와 투자 수익률 비교
2021-12-31
연도
Kospi
숙향 투자 수익률
Kospi 대비
1억원 투자 (단위: 천원)
2004
895.92
지수등락
등락율
Kospi지수
숙향 실적
차액
2005
1,379.37
483.45
54.0%
111.5%
57.5%
153,961
211,500
57,539
2006
1,434.46
55.09
4.0%
24.6%
20.6%
160,110
263,529
103,419
2007
1,897.13
462.67
32.3%
85.3%
53.0%
211,752
488,319
276,567
2008
1,124.47
-772.66
-40.7%
-41.1%
-0.4%
125,510
287,620
162,110
2009
1,682.77
558.30
49.7%
70.8%
21.1%
187,826
491,255
303,429
2010
2,051.00
368.23
21.9%
26.7%
4.8%
228,927
622,420
393,493
2011
1,825.74
-225.26
-11.0%
-0.3%
10.7%
203,784
620,553
416,769
2012
1,997.05
171.31
9.4%
17.5%
8.1%
222,905
729,150
506,245
2013
2,011.34
14.29
0.7%
25.6%
24.9%
224,500
915,812
691,312
2014
1,915.59
-95.75
-4.8%
32.6%
37.4%
213,813
1,214,367
1,000,554
2015
1,961.31
45.72
2.4%
25.9%
23.5%
218,916
1,528,887
1,309,972
2016
2,026.46
65.15
3.3%
5.7%
2.4%
226,188
1,616,034
1,389,846
2017
2,467.49
441.03
21.8%
9.6%
-12.2%
275,414
1,771,173
1,495,759
2018
2,041.04
-426.45
-17.3%
10.7%
28.0%
227,815
1,960,689
1,732,874
2019
2,197.67
156.63
7.7%
14.3%
6.6%
245,298
2,241,067
1,995,770
2020
2,873.47
675.80
30.8%
15.1%
-15.7%
320,728
2,579,469
2,258,740
2021
2,977.65
104.18
3.6%
21.4%
17.8%
332,357
3,131,475
2,799,118
 
 
 
 
 
 
 
 
 

2021-2004
2,081.73
167.6%
455.9%
288.3%
복리수익률
 
17년 평균(2005~2021) 수익률:
9.9%
26.8%
17.0%
7.3%
22.5%
15.2%
3년 평균(2005~2007) 수익률:
30.1%
73.8%
43.7%
28.4%
69.7%
41.3%
3년 평균(2019~2021) 수익률:
14.0%
16.9%
2.9%
13.4%
16.9%
3.5%

2005~2007, 3(A) 2019~2021, 3(B)을 비교해 보았습니다. 2005년은 시장도 많이 올랐지만 제 수익률이 너무 높았기 때문에 그동안 장기수익률을 평가할 때는 제외했었는데, 이번 비교를 위해 불러냈습니다.

2005~2007, 3(A) 동안 시장은 복리수익률로 연평균 28.4% 올랐고 숙향의 투자금은 69.7% 늘었습니다.
- 2008년 미국발 금융위기가 아니더라도 3년 동안 워낙 많이 올랐으므로 큰 폭의 하락 가능성이 있었던 것이죠.
2019~2021, 3(B) 동안 시장은 복리수익률로 연평균 13.4% 올랐고 숙향의 투자금은 16.9% 늘었습니다.
- 최근 17년 평균 상승률 7.3%보다는 상승률이 높지만 올해 폭락할 것을 걱정할 정도는 아니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현재 10% 하락률이면 거의 다 빠졌을 가능성이 높아 보이고 기껏해야 지난 1/11에 기록했던 장중 저점 2591.53을 터치하는 정도가 아닐까요?

2-3. 횡보장에서 빛을 발하는 가치주 투자
시장 지수와 투자 수익률 비교
2019-12-31
연도
Kospi
숙향의
Kospi 대비
1억원 투자 (단위: 천원)
2005
 
지수등락
등락율
투자수익률
Kospi지수
숙향 실적
차액
2010
2,051.00
 
 
 
 
100,000
100,000
0
2011
1,825.74
-225.26
-11.0%
-0.3%
10.7%
89,017
99,700
10,683
2012
1,997.05
171.31
9.4%
17.5%
8.1%
97,370
117,148
19,778
2013
2,011.34
14.29
0.7%
25.6%
24.9%
98,066
147,137
49,071
2014
1,915.59
-95.75
-4.8%
32.6%
37.4%
93,398
195,104
101,706
2015
1,961.31
45.72
2.4%
25.9%
23.5%
95,627
245,636
150,009
2016
2,026.46
65.15
3.3%
5.7%
2.4%
98,804
259,637
160,834
2017
2,467.49
441.03
21.8%
9.6%
-12.2%
120,307
284,562
164,256
2018
2,041.04
-426.45
-17.3%
10.7%
28.0%
99,514
315,011
215,496
2019
2,197.67
156.63
7.7%
14.3%
6.6%
107,151
360,057
252,906
 
 
 
 
 
 
 
 
 

2019-2010
146.67
12.2%
141.6%
129.4%
복리수익률
 
 
9년 평균(2011~2019) 수익률:
1.4%
15.7%
14.4%
0.8%
15.3%
14.5%
* Kospi시장지수가 2000선을 중심으로 횡보했던 9(2011~2019) 동안 저의 투자실적을 시장과 비교한 표인데요.
- 9년 동안 시장은 12.2%(연 평균 1.4%) 오르는 동안 저의 투자 수익률은 141.6%(연평균 15.7%)였습니다.
- 연복리수익률로는 0.8% vs 15.3%였고요.

2-3-1. 우리나라 주식시장은 2008년 금융위기를 겪은 다음 시장이 안정을 찾은 (2007년말 지수를 3년만에 회복한)2010년말부터 2020 2월까지 대략 10년 동안 주식시장은 횡보했습니다. 2018년 반짝 상승(2607.10)하기도 했지만, 10년 동안 지수 2000선을 중심으로 지지부진한 기간을 보낸 것이죠.

지수가 횡보하는 시기에도 차화정, 5G, 바이오 등 테마에 엮인 시장 인기주 주가는 크게 상승하고 다시 제 자리로 돌아가기를 반복하면서 소수의 승리자와 대다수의 패배자를 만들면서 시장은, 매매라는, 자기 할 일을 했습니다.
하지만, 정말 뜻밖에도, 시장이 횡보하던 9년 동안 가치주 투자자들은 훌륭한 실적을 올렸습니다. 제 투자실적을 보면 시장이 연 복리수익률 0.8%를 올리는 동안 15.3%로 시장을 크게 이기는 수익률을 올린 게 증거인데요. 제가 매월 공유했던, 펀드(친구)나 지금의 펀드(숙향)에서 보듯이 저는 그때나 지금이나 매우 평범한 가치주들로 포트폴리오를 만들어 운용하고 있습니다.

2-3-2. 2020 3 26일 코로나 팬데믹 상황을 맞아 Kospi지수는 1439.43까지 단기 폭락(-35%)한 다음 급반등하면서 단숨에 3000선을 넘겼고 2021 1 11, 3266.23까지 상승하면서 단기 고점을 만들었습니다. 저는 이 상황을 대세 상승을 위해 폭락이라는 자극이 필요함을 보여준 것으로 생각합니다.

제가 예상하기에는 현재 2700선도 버거워하는 시장이지만 머지않아 3000선을 회복할 것이고 이후 3000선을 중심으로 위아래 저항선과 지지선을 만들어 움직이는 장기 횡보 국면에 들어갈 가능성을 높게 봅니다. 마치 지난 2010~2019년처럼 말씀이죠.

그리고 이번에도 지난 10년처럼 시장이 횡보하는 동안 가치주 투자자들은 시장과 관계없이 좋은 수익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봅니다. 그동안 풍부한 유동성에 힘입어 (제 눈에는 구름 잡는 것처럼 보이는) 주가가 지나치게 오른 전기차, NFT, 일부 바이오 등의 기세에 눌려 잔뜩 주눅이 들어있던 가치에 비해 너무 싼 주식들의 시대가 올 거라는 것이죠.

2-4. Kospi지수와 미국 S&P500지수 비교
최근 10(2011~2021)과 지난 10(2001~2011)을 우리나라 Kospi지수와 미국 S%P500지수 상승률을 갖고서 비교해 보았습니다.

Kospi 지수 변화
단위: 천원
연도
10년 상승률
연평균 상승률
기초 금액
기말 금액
연복리수익률
2001~2011
140.20%
14.02%
100,000
263,189
10.2%
2011~2021
57.60%
5.76%
100,000
163,093
5.0%
S&P500 지수 변화 - 배당금 포함
단위: 천원
연도
10년 상승률
연평균 상승률
기초 금액
기말 금액
연복리수익률
2001~2011
50.40%
5.04%
100,000
133,449
2.9%
2011~2021
171.90%
17.19%
100,000
464,662
16.6%

최근 10년 동안은 미국이 압도적으로 좋았고 지난 10년은 우리 주식시장이 훨씬 나았다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우리나라 주식시장은 신물이 난다면서 미국으로 미국으로 떠난 우리의 전우들의 심경을 이해할 수 있죠.
* S&P500지수는 배당금이 포함되어 있으므로 감안해서 줄여서 봐야 합니다.
- 제가 게을러서 배당금을 제외한 표 만들기를 포기했기 때문입니다.

벤저민 그레이엄이 [증권 분석]을 시작하면서 그리스 시인 호라이쇼의 싯구를 인용한 글이 생각납니다.

지금은 실패했지만 회복하는 사람도 많을 것이고, 지금은 축하받지만 실패하는 사람도 많을 것이다

이제 미국시장은 쉬고 우리 시장이 도약하지 않을까요? 저는 자꾸만 그렇게 될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마침 우리 시장에 너무너무 싼 주식들이 너무너무 많이 보이거든요.


3. 마무리

1. 가끔 2022년이 2008년과 같이 될 것을 우려하는 얘기를 들었길래 그건 아닐 것 같다는 뜻으로 비교한 표를 제시했고 2. 2000선에서 횡보했던 2010년말부터 2019년까지 9년 동안 가치투자자들은 괜찮은 수익률을 올렸다는 것을 제 실적을 증거로 제시하면서 앞으로 3000선에서 횡보하더라도 가치투자자들의 선전이 기대되며 3. 우리나라 주식시장과 미국시장의 최근 10년과 과거 10년을 비교하면서 앞으로는 우리나라 시장이 더 나을 것 같다는 저의 바람이 담긴 전망을 해 보았습니다.

시장이 혼란스럽기 짝이 없습니다. FRB에서 금리를 0.5%를 올리느니 0.75%를 올리느니 몇 차례 올릴 것인 지 등 갖가지 설로 난리법석인데요. 헷갈릴 때마다 원칙, 기본으로 돌아가야 한다고 배웠습니다. 장기적으로 시장은 우상향 하고 가치에 비해 싼 주식의 주가가 오르는 것도 확실합니다. 겁 먹을 이유가 없습니다.

그렇다면 우리가 할 일은 정해져 있습니다. 싼 주식을 산 다음 기다리는 것이죠. 앙드레 코스톨라니의 말씀처럼 수면제 먹고 몇 년 자고 일어나는 것도 방법이지만 아까운 인생 잠만 자기에는 시간이 아까우니까 가능한 시장을 멀리하는 대신 책 읽으면서 구루들을 만나는 게 더 낫겠죠.

그랬으면 합니다.
아이투자 구독 채널 바로가기



프린트프린트 스크랩블로그 담기(0명) 점수주기점수주기(1명)
보내기 :

나도 한마디 (댓글 2개)

  1. 양반
    양반 | 22.04/30 11:28
    축하드립니다. 시장보다 월등한 수익률이군요
    나도 이번에 삼성카드를 편입했읍니다. 많이는 아니고 포트2.2% 정도됩니다. 칠천주 매수했습니다.

    시장을 긍정적으로 보시는군요
    나는 반대로 생각해서 이제까지 언제나 주식100%에서 벗어나 현금을 좀 가지고 있고, 채권도 조금 가지고 있읍니다.
    미국의 금리인상의 여파와 내년에 예정되어 있는 전면양도소득세 도입 등의 이벤트들이 단기적으로 좋아보이지 않습니다.
    장기적으로 우리나라 주식시장이 좋을까 하는 고민을 하고 있읍니다. 노령화와 인구감소는 비관적으로 보이네요
    내가 소심해져서 그런지는 모르겠읍니다. 단지 배당을 늘리면 되던 때를 지나 금융종합과세의 압박이 거세지고 건강보험료도 짜증나고.......
    이제는 배당을 안 받기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다음달 금융종과세로 2천만원정도는 추가로 내야될 것 같습니다.
    답글쓰기
    • 숙향
      숙향 | 22.05/01 06:17
      세금과 건강보험료를 많이 내는 것은 좋은 일 한다고 생각하세요. 마음이라도 편해야죠^^ 양도소득세 실시 여부는 이번에 된 대통령이 하지 않겠다고 했으니 두고 봐야겠지요. 저는 정책의 일관성이란 점에서 그냥 하는 것이 옳다고 보고 그대로 실행한다면 가치투자자들에게 불리하지는 않을 것으로 생각합니다. 시장이 어떻게 진행될지는 알 수 없는 것이고 길게 보면 우상향이란 점에서 긍정적으로 보려고 합니다.
  2. 연금고객
    연금고객 | 22.05/02 08:51
    17년평균 22%.. 인간계가 할수 있는 최고의 실적인듯 합니다. 요번달도 행복한 투자되셔요 ^^
    답글쓰기
    • 숙향
      숙향 | 22.05/02 14:56
      그래서 2005년 실적은 포함시키지 않았는데.. 비교를 위해 불러냈죠. 제가 본격적으로 투자를 재개한 게 2004년이라 2005년부터 투자실적에 포함하는 게 맞는데, 복리수익률에 미치는 영향이 너무 크더군요. 늘 신경써서 봐 주시는 연금고객 님, 고맙습니다^^ 324

* HTML 태그 등은 사용하실 수 없습니다.

댓글입력

글쓰기
목록


20210628_부크온_가치투자는_옳다

제휴 및 서비스제공사

뉴스핌 이데일리 키움증권 미래에셋증권 KB증권 하이투자증권 교보증권 DB금융투자 신한금융투자 유안타증권 이베스트증권 NH투자증권 하나금융투자 VIP자산운용 에셋플러스자산운용 에프앤가이드 민앤지 빅파이낸스 IRKUDOS 이패스코리아 naver LG유플러스 KT SK증권
우리투자증권-맞춤형 투자정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