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uru's Talk] 좋은 투자 아이디어는 단순

"그림으로 표현할 수 없는 아이디어에는 투자하지 마라"

진리는 단순하다고 하죠. 위의 말은 피터 린치가 했습니다. 투자의 이유와 근거가 뭔가 복잡하고 이해하기 힘들다면 그것은 좋지 않은 투자라는 거죠. '잘 아는 분야에 투자하라'는 금과옥조를 만들어낸 워렌 버핏은 "뭔가 조사해야할 것이 많은 회사라면 좋지 않은 것"이라고도 말했습니다.

피터 린치의 말처럼 그림으로 표현하듯 단박에 이해하고 전달할 수 있는 투자 아이디어라야 그나마 좋은지, 안 좋은지 판단해볼 여지도 생기겠죠. 자신이 이해하지 못하는데 좋고, 나쁨을 가려낸다는 것은 어불성설입니다. 피터 린치는 그래서 자신이 발딛고 있는 생활 속에서 투자 아이디어를 찾는 것을 권했고, 워렌 버핏은 정말 이해하기 쉬운 캔디 회사, 신문사, 보석회사, 한국의 포스코 같은 곳에 투자하는 것이겠죠.

참 묘한 것은 워렌 버핏이 말한 것처럼 사람들은 자신이 잘 이해하지 못하는데 더 흥미를 느끼고 매력을 느낀다는 점입니다. 마치 이성과 사랑에 빠질 때처럼요.


프린트프린트 스크랩블로그 담기(1명) 점수주기점수주기(0명)
보내기 :
목록


20231222_부크온_투자인생복리20240108_부크온_현명한투자자의인문학

제휴 및 서비스 제공사

우리투자증권-맞춤형 투자정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