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투자, 교보증권에 '스톡봇' 서비스 제공

투자콘텐츠 전문회사 아이투자(www.itooza.com)는 교보증권과 제휴를 맺고 똑똑한 주식로봇 '스톡봇' 서비스를 오픈한다고 23일 밝혔다. 교보증권이 이날 신규 출시한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 '윈케이(Win.K)'에서 스톡봇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신규 입점을 기념, 서비스 신청 시 신청일로부터 10일(영업일) 간 무료로 체험할 수 있다.

스톡봇(StockBot)은 주식(Stock)과 로봇(Robot)의 합친 말이다. 로직을 갖춘 로봇엔진이 유망종목을 발굴해 추천한다. 스톡봇의 로봇엔진은 수급, 밸류에이션, 펀더멘탈 3박자 매력을 분석하는 MVP 엔진과 턴어라운드 종목 발굴에 특화된 TEPS 엔진으로 구성돼 있다.

[그림] 교보증권 MTS 'Win.K' 스톡봇 접속화면

(자료: 아이투자, 교보증권 Win.K)

스톡봇은 두 로봇엔진을 기반으로 저평가 우량주를 최적의 시점에 추천한다. 또한 이를 토대로 모델포트폴리오를 제공해 고객들이 그대로 따라 하며 저평가 우량주에 투자할 수 있도록 돕는다.

종목추천 뿐만 아니라, 상장사 전 종목의 투자매력도도 MVP 엔진이 분석해준다. 종목명만 검색하면, 실시간으로 점수가 나온다. 무료체험 신청을 통해 관심종목의 투자매력도 점수부터 바로 조회할 수 있다.

이 밖에 아이투자가 직접 제공하는 중소형주에 특화된 종목뉴스, 당일 주식시장의 강세업종을 확인할 수 있는 업종/테마 분석 등도 투자 판단을 지원한다.

서비스를 개발한 아이투자 담당자는 "알고리즘에 기반을 둔 투자는 투자자 최대 약점인 감정을 통제할 수 있는 장점을 가진다"고 설명했다. 또한 "알고리즘만 따를 때 생길 수 있는 개별 주식의 이상 급등과 같은 돌발 상황은 담당 연구원이 모니터하며 보완했다"고 덧붙였다.

아이투자 스톡봇 서비스는 교보증권 외에도 키움증권, KB증권, 한국투자증권, 하이투자증권, 이베스트증권에 제공 중이다. 이 밖에도 대형 증권사를 포함한 다수 증권사와 제휴를 진행하고 있어 여러 채널을 통해 만나볼 수 있을 예정이다.

<©가치를 찾는 투자 나침반, 아이투자(www.itooz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프린트프린트 스크랩블로그 담기(0명) 점수주기점수주기(0명)
보내기 : 미투데이

나도 한마디 (댓글 0개)

아직 댓글이 없습니다.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HTML 태그 등은 사용하실 수 없습니다.

댓글입력

목록
실적브리핑 서비스 오픈 투자자를 위한 엑셀 실전 활용법

제휴 및 서비스제공사

키움증권 미래에셋증권 KB증권 NH농협증권 하이투자증권 교보증권 동부증권 신한금융투자 유안타증권 이베스트증권 하나금융투자 VIP투자자문 WISEfn UM2M KT LG 유플러스
우리투자증권-맞춤형 투자정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