펀드(아내) 2015-08-31

지수:

2014-12-31

2015-08-31

 변동 (연간)

Kospi:

1,915.59

1,941.49

25.90

1.4%

Kosdaq:

542.97

687.11

144.14

26.5%

 

7월말과 비교한 8월말 Kospi지수는 4.4% 하락하였고 Kosdaq지수 역시 5.2% 하락하였습니다. 작년 말과 비교한 시장 지수는 위 표에서 볼 수 있듯이, Kospi지수는 1.4% / Kosdaq지수는 26.5% 상승하였습니다. Kospi지수는 월 중에 마이너스로 돌아서기도 하였습니다.

 

월 중반에는 상당한 불안감을 불러일으킬 정도로 주가 하락이 컸었는데, 월말로 가면서 조금씩 안정되는 분위기가 조성되었습니다. 이런 상황을 만든 이유로 언급된 것은, 중국증시의 큰 폭 하락과 북한의 군사적 위협 등이었는데, 저는 외국인투자가의 지속적인 매도를 가장 큰 이유로 꼽고 싶습니다. 그래서 월말로 가면서 시장이 반등하였던 것 역시 외국인의 절대적인 매도금액이 감소하였고 종가 무렵에 순 매도량을 줄이는 행태를 보였기 때문으로 판단하고 있습니다.

 

월초부터 시장이 약세를 보임에 따라 7월말에 24.9% 비중이었던 현금을 11.0%까지 낮출 정도로 주식 매수에 치중하였습니다. 오랜 친구인 <동일기연>을 매수하였고 보유하고 있던, <신영증권> <중앙에너비스>의 비중을 늘렸습니다. 평가손실을 줄이는데 도움이 되었습니다.

 

평가수익률이 7월말에 비해 0.2% 줄어들었습니다만, Kospi지수 4.4% 하락률에 비해 4.2% 선방하였습니다. 절대적으로 현금 비중이 높았던 것과 평소 수익률을 갉아먹었던, 포트폴리오에서 8.3%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회사채투자액의 이자수입이 도움이 되었습니다. 또한 신규로 매수한 <동일기연> <신영증권>, <중앙에너비스>의 비중을 늘렸던 것이 좋았습니다. 올해 들어 8월말까지의 펀드 평가수익률은 29.9% Kospi지수에 비해 28.5% 잘하고 있습니다.

 

 

보유주식 현황 (2015-08-31)

     

     

보유 주식 평가

보유 비중

평가손익률

처분 손익

수 량

매수단가

매 수 금 액

현재가

평가 액

동일기연

1,000

10,903

10,903,160

11,600

11,600,000

4.8%

6.4%

 

신영증권

1,000

54,846

54,845,850

53,700

53,700,000

22.3%

-2.1%

 

신영증권()

500

50,159

25,079,510

49,350

24,675,000

10.2%

-1.6%

 

예스코

1,600

37,460

59,936,140

40,600

64,960,000

26.9%

8.4%

 

중앙에너비스

1,000

24,989

24,989,490

29,400

29,400,000

12.2%

17.6%

 

텔코웨어

2,000

11,556

23,111,450

15,350

30,700,000

12.7%

32.8%

 

회사채 투자

 

 

20,000,000

 

20,000,000

8.3%

0.0%

201,666

현금 (R/P)

 

 

6,506,663

 

6,506,663

2.7%

0.0%

26,459

7,100

 

225,372,263

 

241,541,663

100.2%

7.2%

228,125

 기초:

186,009,876

평가손익률:

29.85%

주식:

89.0%

<매매현황>

평가손익금:

55,531,787

현금:

11.0%

종 목

수 량

단 가

 

수수료

금 액

정 산

잔 액

 

CMA이자

26,459

1

26,459

0

26,459

26,459

6,506,663

 이자(R/P)

신영증권

100

50,800

5,080,000

1,470

5,081,470

-5,081,470

6,480,204

매수

중앙에너비스

200

27,625

5,525,000

1,600

5,526,600

-5,526,600

11,561,674

매수

동일기연

1,000

10,900

10,900,000

3,160

10,903,160

-10,903,160

 

매수

입금

 

 

1,000,000

0

1,000,000

1,000,000

27,991,434

펀드 입금액

중앙에너비스

190

28,537

5,422,000

1,570

5,423,570

-5,423,570

26,991,434

매수

중앙에너비스

10

28,800

288,000

80

288,080

-288,080

32,415,004

매수

중앙에너비스

100

29,500

2,950,000

850

2,950,850

-2,950,850

32,703,084

매수

신영증권

88

51,700

4,549,600

1,310

4,550,910

-4,550,910

 

매수

사채 이자

238,356

1

238,356

36,690

201,666

201,666

40,204,844

 이자(30)

 

8월에 비중을 늘렸던, 두 개 종목에 대한 생각입니다.

 

<신영증권> 증권업종이 모두 그랬듯이 동사의 1분기 실적은 대단했습니다. 미래가 불안했던지, 주가는 호전된 실적을 전혀 반영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20153월 결산실적으로 월말 종가인 보통주 53,700/ 우선주 49,350원으로 자사주를 차감해서 계산한 시가총액 4,798억을 기준으로 주요 수치를 따져 보았습니다.

- PER: 6.27 / PBR: 0.47 / PDR: 보통주 3.7%-우선주 4.2%

 

<중앙에너비스> 보유 부동산의 가치가 대단하고 배당금을 예전대로 800원을 줄 수 있는 실적을 낼 수 있다면 은행 정기예금금리 이상의 배당수익률 2%가 되는 가격까지는 매도를 생각할 필요가 없다고 봅니다. 그래서 추가 매수하였습니다. 월말 종가인 29,400원에 자사주를 차감한 주식수로 계산한 시가총액 277억으로 따져본 수치입니다.

- PER: 9.89 / PBR: 0.55 / PDR: 2.7%

 

-----------------------------------------------------------------------------------------------------------------------------

 

앞서 언급했듯이, 주식시장에서 약간의 공포심을 느꼈던 8 24, 저는 미국 발 금융위기로 험악했던, 2008년도 주식시장을 떠올렸습니다. 당시에 저는 무슨 생각을 하면서 지냈는지, 일기처럼 사용하는, 개인블로그에서 2008년도에 주절거렸던 글을 읽었습니다. 그리고 10 2일자와 9 24일자 글에서 마음의 위로가 되는 글을 발견하였습니다. 부진했던 8월을 마감하면서 되씹기에 좋은 글로 생각되어 옮깁니다.

 

When stocks are attractive, you buy them. Sure, they can go lower.

I’ve bought stocks at $12 that went to $2, but then they later went to $30. You just don’t know when you can find the bottom. - Peter Lynch

주가가 매력적일 때 당신은 그 주식을 매수할 것이다. 물론 그것들은 더욱 하락할 수 있다. 나는 주당 12달러에 주식을 매수했다. 그 주식은 이후 2달러로 하락했지만 다시 30달러로 거래 되었다. 당신은 그저 바닥이 언제인지를 알지 못했을 뿐이다. - 피터 린치

 

가장 나쁜 투자습관은 장기간 수익을 추구하는 포트폴리오를 짜 놓고 단기 시장 변화에 신경 쓴다는 점이다. 이렇게 시장에 일희일비하는 것은 장기적으로 자산을 까먹는 지름길이다. 시장을 예측하려 하지 마라

템플턴 자산운용의 CIO 브랜트 스미스라는 분의 말씀입니다.

<©가치를 찾는 투자 나침반, 아이투자(www.itooz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바로가기] 종목발굴에 강한 아이투자 전체기사 보기
https://goo.gl/tdcM33
아이투자 구독 채널 바로가기



프린트프린트 스크랩블로그 담기(0명) 점수주기점수주기(4명)
보내기 :

나도 한마디 (댓글 7개)

  1. 연금고객
    연금고객 | 15.09/01 16:33
    좋은 글 잘보았습니다. 항상 공포가 오면 포트폴리오에 대해 신경을 쓰고 현금화를 많이 하게 되는데 많이 반성하게 됩니다. 이왕지사 40여%까지 늘린 현금비중 매력있는 아이들이 생기게 될 때 퐁당퐁당 써 볼 작정입니다. 행복한 투자되십시오.
    답글쓰기
    • 연금고객
      연금고객 | 15.09/09 09:18
      매매가 적은 구좌가 수익이 높다라는 점 인상깊네요 보유종목의 60% 정도가 손실구간이어서 여기계신 분들의 포트에 비하면 너무 손실종목이 많네요 .. 올 한해로 보면 + 이긴 한데.. 평가익 종목을 장기투자하시는 분들 보면 존경스럽기까지 합니다 ^^
    • 숙향
      숙향 | 15.09/02 15:39
      그런 얘기를 했었는데요.. 매매가 잦은 계좌와 가장 적은 계좌를 비교해보면 후자가 수익이 높더라는.. 이건 경험으로 확인한 사실인데, 매매하는 재미를 놓지 못하는 저의 우둔함을 탓할 뿐입니다^^
    • 연금고객
      연금고객 | 15.09/02 09:03
      큰 수익 한번 내보자는 마음인데.. 그래 본들 트레이딩을 잘 못해서요.. 어째튼 하락하면 좀 주식 비중 늘리려 하고 있어요 ^^ 투트랙으로 하나는 안정 가치주와 또 하나는 낙폭 과대주.. 성공투자 되셔요 9월도..
    • 연금고객
      연금고객 | 15.09/02 09:01
      현금비중을 한 10프로 늘려서 45% 정도입니다. 말씀하신 대로 길게 보는 투자라면 현금비중 변화가 별 필요없을 것 같아요. 굳이 변명을 한다면 지난 20년간 위기 때 크게 수익을 내지 못해서..
    • 숙향
      숙향 | 15.09/02 07:32
      덧글 사용을 100자로 한정 한 게 정말 불편하네요^^ 갖고 계신 현금을 사용해서 맘껏 주식으로 바꾼 다음엔, 제게도 알려주세요~~~
    • 숙향
      숙향 | 15.09/02 07:30
      지난번에 현금 비중이 50%쯤이라고 하셨던 것 같은데, 아니었나요? 길게 보는 투자라면 굳이 현금비중이 필요 없다고 보지만, 이런 급락상황을 보면 일정 현금비중은 필요하다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2. 하니파파
    하니파파 | 15.09/01 17:36
    저는 장기적으로 봤을 때 좋은 시절은 가고있는 것이 아닌가 합니다. 좋은 주식을 조금만 보유한 채 끝없는 내리막길을 내려갈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답글쓰기
    • 숙향
      숙향 | 15.09/02 07:34
      없잖아 그런 기분이 들죠^^ 최소한 국내 상황만을 본다면 주식 비중을 확 줄이는 게 답으로 보입니다. 다만.. 낮은 금리에 맞설 투자대상을 알지 못하기 때문인데요. 시장은 우상향을 믿으려고 합니다^^
  3. Jinnyboy
    Jinnyboy | 15.09/01 17:47
    폭락장에서 좋은 본보기를 보여주시네요...늘 감사드립니다..
    답글쓰기
    • 숙향
      숙향 | 15.09/02 07:36
      덜덜덜 떨고 있는 제 모습을 보여드리지 못해서 유감입니다^^ 가장 공포감을 느꼈던 8/24엔 2008년도 일기를 보면서 제 맘을 달랠 정도였습니다. 좋은 본보기로는 많~이 부족합니다.
  4. 숙향
    숙향 | 15.09/02 15:37
    9월분을 만들다보니, 8월 보유비중 부분에 오류가 있음을 발견하였습니다.
    분모가 되는 총액이 7월분 241,138,978원을 받는 것으로 되어 있어서 100%가 아니라 100.2%로 나타났습니다. 수정할 정도는 아닌 듯해서 그냥 둡니다. 죄송^^
    답글쓰기
  5. 김인중
    김인중 | 15.09/02 18:30
    답글쓰기 글자 제한을 풀었습니다. 숙향님 댓글 읽다가 "아 그렇구나."고 알았습니다.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 ^^;~

    숙향님의 건강과 투자의 건승을 기원합니다.~
    답글쓰기
    • 숙향
      숙향 | 15.09/03 07:26
      세상에~ 제 댓글까지 보셨군요^^ 여전히 멋진 외모 유지하고 계시리라 믿습니다. 많이 바쁘실 것 같아서 감히 청하지 못하고 있는데, 시간 내 주시면 찾아 뵙고 싶네요. 제가 가끔 여의도에 갈 일이 있는 거 아시죠^^
  6. 김인중
    김인중 | 15.09/10 07:54
    @ 숙향님.

    네, 하루 이틀 전 미리 연락주시면 점심이나 티타임 가능합니다. ^^;
    즐거운 하루 시작하세요~
    답글쓰기
    • 숙향
      숙향 | 15.09/15 16:11
      제가 이제야 봤습니다.... 연락드릴께요^^
    • 연금고객
      연금고객 | 15.09/14 11:44
      김인중대표님 반갑습니다 김재영대표님도 잘 계신지요?
  7. 김인중
    김인중 | 15.09/15 08:17
    @ 연금고객님

    정말 오랜만입니다. 잘 지내시죠? ^^;
    못 뵌지가 꽤 된 것 같습니다.

    저희는 잘 지내고 있습니다. 시간이 언제 이렇게 많이 흘렀나 싶은데요.
    여의도에 오실 일 있으면, 사무실에 방문해 주세요~ ^^;

    좋은 하루 시작하세요..
    답글쓰기

* HTML 태그 등은 사용하실 수 없습니다.

댓글입력

글쓰기
목록
190110_배당주클럽190430_부크온_가치평가

제휴 및 서비스제공사

뉴스핌 이데일리 키움증권 미래에셋증권 KB증권 하이투자증권 교보증권 DB금융투자 신한금융투자 유안타증권 이베스트증권 NH투자증권 하나금융투자 VIP자산운용 에셋플러스자산운용 에프앤가이드 민앤지 빅파이낸스 IRKUDOS이패스코리아 naver LG유플러스 KT
우리투자증권-맞춤형 투자정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