쥐경주 탈출에 대하여. [ 1 ]

투자가 아니고서는 쥐경주에서 결코 결코 탈출할 수 없다는 사실을 깨달았을때,

게임은 시작되었다.

변호사 공급과잉 시대,

의료시장 개방이 도래한 시대, [비단 의료계 뿐이랴]

아!~.. 한숨이 팍팍 나온다....

투자 말고는 다른 방법이 없다.

어쩌면 그래서 이토록 투자에 매달리는지도 모른다.

고!! 쥐경주 탈출

<©가치를 찾는 투자 나침반, 아이투자(www.itooz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바로가기] 종목발굴에 강한 아이투자 전체기사 보기
https://goo.gl/tdcM33
아이투자 구독 채널 바로가기



프린트프린트 스크랩블로그 담기(0명) 점수주기점수주기(0명)
보내기 :

나도 한마디 (댓글 2개)

  1. 바늘
    바늘 | 02.11/03 10:47
    쥐경주라....

    제가 부동산, 보험, 주식 등 자산을 만들려는 시도를 하게된 동기가 갑자기 생각나는군요...

    로버트 기요사키의 '부자아빠, 가난한 아빠'... 저는 S사분면의 직업이지만, B사분면으로 궁극적으로는 I사분면으로 가고 싶다는 생각을 들게해 준, 제 인생을 어느정도 바꿔놓은 책이었습니다..

    우리 모두 쥐경주를 탈출합시다 !!!!!

    ps. 쾌차하세요 !!!
    답글쓰기
  2. 군자검(君子劍)
    군자검(君子劍) | 02.11/03 23:45
    땡수. 바늘님. ^^;

    // 덧붙인말: 부자아빠 시리즈... 제겐 성경입니다.
    답글쓰기

* HTML 태그 등은 사용하실 수 없습니다.

댓글입력

글쓰기
목록
190923_부크온_지표분석법190110_배당주클럽

제휴 및 서비스제공사

뉴스핌 이데일리 키움증권 미래에셋증권 KB증권 하이투자증권 교보증권 DB금융투자 신한금융투자 유안타증권 이베스트증권 NH투자증권 하나금융투자 VIP자산운용 에셋플러스자산운용 에프앤가이드 민앤지 빅파이낸스 IRKUDOS이패스코리아 naver LG유플러스 KT
우리투자증권-맞춤형 투자정보 서비스